ID  PW    쪽지함쇼핑카트



Video

미국영화

완다라는 이름의 물고기  (1988, A Fish Called Wanda)
중고비디오


판매가격 : 6,000원
준비기간 : 2~3일
발송지: 부산

Product Details
주연: 케빈 클라인, 제이미 리 커티스

자막: 한국어
오디오: 스테레오
발매일: 1991-05-25
화면비율: 1.33:1
케이스: 플라스틱


Synopsis
교활하나 감옥에 갇히는 신세가 되는 조지(톰 조지슨 분)를 두목으로 세 사람 - 조지의 애인이면서 두뇌회전이 빠르고 섹시한데다 외국어만 들으면 무작정 좋아하는 야한 여자 완다(제이미 리 커티스 분), 근육질에다 '멍청하다'는 말만 들으면 펄펄뛰는 그녀의 오빠 오토(케빈 클라인 분, 실은 그녀의 연인), 완다라는 이름의 물고기를 끔찍이 사랑하는 조지의 아들, 말더듬이 켄(마이클 팔린 분) - 이 강탈한 보석을 제각기 차지하려고 서로를 속이고, 보석의 행방을 캐내려는 완다가 근엄한 원칙주의자인 중년의 변호사 아치(존 크리스 분)를 유혹하는 과정에서 벌어지는 온갖 소동을 그린 영화로 쉴새없이 웃기는 성인용 코미디. 럭비처럼 어디로 튈지 모르는 극적 전개에 마구 쏟아지는 대사, 세세한 장면을 웃음으로 이끄는 연출(완다를 처음 만난 아치가 넋이 나가 서류가방을 차 지붕위에 놓고 출발한다던가.)로 시종일관 사람을 웃긴다. 오토역을 맡은 케빈 클라인은 이 영화로 1988년 오스카 남우조연상을 받았다. 완다는 훔친 보석을 차지하기 위해 오토로 하여금 두목겸 애인인 조지를 경찰에 고발하게 만들지만, 이미 보석은 조지가 어디론가 빼돌린 상태. 결국 켄이 숨겨놓은 보석 보관함의 열쇠를 차지하고 숨긴 장소를 알아내기 위해 조지의 변호사인 아치를 유혹하는데, 결정적인 순간에 아내가 나타난다든지, 오토가 불쑥불쑥 나타나 여의치가 않다. 사건현장의 유일한 목격자인 한 할머니를 없애려던 켄은 애꿎은 개들만 죽이고 눈물을 흘리고, 시들한 결혼생활과 꽉 짜인 인생살이에 은근히 염증을 내던 아치는 완다의 목걸이를 돌려주느라 또한 우여곡절을 겪는데. 결국 보석의 행방을 알아 낸 오토와 완다는 공항으로 튀고, 그 뒤를 쫓는 아치와 켄.





20자평
로그인 후 20자평을 남길 수 있습니다.
최근 본 상품
바이러스
중고비디오
스타맨
중고비디오
블루스틸
중고DVD
괴물
중고DVD
영화정보
국가 : 미국
언어 : 영어
장르 : 코미디, 드라마
시간 : 105분
등급 : 18세관람가

작품성   (7/10)
네티즌   (10/10)
[1명]   

출연 : 케빈 클라인, 제이미 리 커티스
감독 : 찰스 크릭톤
각본 :
촬영 :


네티즌 리뷰 쓰기

미국영화 최신 상품
빙크의 베이비 데이아웃

중고비디오
30,000원
사랑의 가족

중고비디오
30,000원
하노버 스트리트

중고비디오
15,000원
블루 타이거

중고비디오
15,000원
블레어 윗치

중고비디오
7,000원
바람과 야망

중고비디오
20,000원
할로윈-Halloween

중고비디오
50,000원
코로너 The Coroner (1999)

중고비디오
25,000원
텍사스 전기톱 학살

중고비디오
20,000원
아미티빌2

중고비디오
25,000원
낙원의 건너편

중고비디오
100,000원
살인이중주

중고비디오
15,000원